샌디브리지를 기다리며 지를 것도 없는 평화로운 나날을 보내고 있었는데
갑자기 사무실에서 쓰던 로지텍 G1이 이상현상을 보이는군요.

클릭이 됐다가 안 됐다가 하고 버튼이 계속 눌린 것처럼 되기도 하고
아직 쓸만한 녀석이었는데 버려야 될 것 같습니다.

전에 쓰던 G1의 클릭 버튼 표면이 광택이라
손 끝에 달라붙어서 좀 오래 쓰면 손 끝이 쓰렸기 때문에
버튼은 무광 또는 코팅재질일 것.
놋북에 물려서 쓰고 있으니 무선을 지원하되
급할 때는 유선으로도 쓸 수 있는 녀석일 것.

요 두 가지 조건으로 찾아봤습니다.
역시 두 가지 상품이 나오더군요;

로지텍 G700.
ROCCAT PYRA Wireless.

앞에 있는 놈은 무려 12만원 짜리라서 패스 -_-
PYRA는 5버튼 마우스에 무선/유선 겸용에다가
충전식배터리라서 유션으로 쓸 때는 충전도 되는 기특한 녀석이네요.

아무튼 이러저러한 협상(?)을 거쳐 지난 주말에 택배를 받았습니다.

택배 왔다!






포장은 요렇게 생겼습니다.
윗 커버를 따고 서랍 빼듯이 빼면 마우스와 잡동사니가 달린 내포장이 딸려나옵니다.



내용물은~
드라이버 CD, ID카드(?)
파우치, 설명서
마우스 본체, AAA 충전지, 무선 동글, 유선 시 사용할 케이블
(옆에는 전에 쓰던 마우스 G1이 최후의 미션을 수행 중. 잘 가~)

충전지는 Ni-Mh 700mAh 두 개가 동봉되어 있네요.
Industrial 이란 상표의 중국산입니다.
마우스에는 두 개를 다 넣어야 작동합니다.

사진 찍는 각도가 요상해서 두 놈만 놓고 다시 비교해봤습니다.




전체적으로 G1이 크고 그 중에서도 세로 길이가 좀 더 차이가 납니다.
하지만 PYRA가 더 두툼해서 그립은 괜찮은 것 같습니다.

저 휠 사이에 있는 틈새로 파란색 불빛이 밝아졌다 어두워졌다 반복하는데요.
배터리 소모에 악영향을 줄 것 같아 끄는 옵션을 찾고 있는데 아직 못 찾았습니다;

버튼은 윗 뚜껑 일체형인데요.
손 전체를 올려놓고 쓰시는 분들은 좀 조심해야 할 것 같습니다.
바닥 쪽에 힘을 조금만 줘도 클릭이 됩니다.

클릭감은 G1보다 더 부드러운데요.
G1이 딸깍이라면 톡 정도?

다만 가운데 버튼은 힘을 줘야 눌립니다.

이렇게 가운데 파란색 불빛이 느리게 점멸합니다.



아랫면을 보니 배터리 넣는 곳과 동글을 수납하는 곳
그리고 ON/OFF 단추가 끝입니다.
dpi는 프로그램에서 400, 800, 1600 세 가지로 설정이 가능하네요.

동글은 역시 나노 동글. 포트에서 4mm 정도 튀어나옵니다.
가방에 넣을 때도 걸리적 거리지 않네요.

센서는 파란색인데 요즘 유행인 블루레이저인가 싶어 유리 위에서 움직여봤는데 얼음 -_-;
색만 파란색입니다. 표면은 상당히 가리는 편이네요.

일단 무선으로 좀 사용해보니 커서가 휙~휙~ 날아다닙니다;
게이밍 마우스라고 붙어있어서 그런지 초기값이 그렇게 세팅된 것 같습니다.
dpi를 800으로 낮추고 커서속도도 조정하니 괜찮기는 한데 정확한 포인팅을 하려면 더 적응해야 할 듯.


결론
저처럼 마우스를 아무데서나 막굴리는 분께는 완전 비추.
5천원짜리 싸구려도 굴러가는 표면도 안 되는 경우가 수두룩 함.


[추가 - 2011/05/23]
완전히 맛이 가서 A/S를 보냈더니 새 녀석이 돌아왔네요.
(안 쪽 스티커에 A/S가 적힌 걸로 봐서 별도 물량인 듯 싶음)
그런데 위에서 지적했던 표면 문제가 없습니다;
평범한 책상 위에서도 술술 잘 굴러갑니다.

처음에 저와 만났던 그 녀석이 불량이었네요!




'MyStory > 잡담' 카테고리의 다른 글

브레이크 블레이드 소개  (12) 2010.12.13
아이언맨 드랍  (14) 2010.11.15
어제의 지름 : ROCCAT PYRA Wireless  (12) 2010.11.08
4, 4, 4  (2) 2010.10.28
안드로이드 개발자여. 사약을 받으라  (7) 2010.10.22
완전 슬픈 시  (18) 2010.10.15
  1. Favicon of http://eld.wo.tc/ eld 2010.11.14 03:27

    저는 그 G1을 무광으로 2~3달전에 질렀습니다. 역시 이름값은 제대로 하더군요.
    게임하는 입장에선 무선은 아직도 믿음도 좀 안가지만 조금 낭비이기도 합니다.

    • 아쓰맨 2010.11.14 10:25

      선이 없으면 편하거든요.
      게다가 요즘 무선마우스들은 유선하고 별 차이도 없고.
      G1도 참 괜찮은 녀석이죠. 가성비짱.

  2. 퀴트로네 2010.11.14 22:37

    음... 로지텍 쪽으로 가야되나;; 저도 무선 키보드 & 마우스 사야하는데... 마소께 괜찮다고 하기도 하고... 고민, 고민!

    • 아쓰맨 2010.11.15 09:30

      제 목적대로 쓰려고 했으면 마소 무선4000 모델이 괜찮을 것 같네요.
      키보드 세트 모델도 있죠?

  3. Favicon of http://einz.kr 아인 2010.11.15 00:12

    으... 저것도 충분히 비싸요!
    노트북용 무선마우스를 하나 지르려는데 가격들이 너무 압박이라...

    • 아쓰맨 2010.11.15 09:30

      기가바이트 것도 괜찮아보이던데
      아무래도 좀 신뢰가... -_-

  4. 너내꺼 2010.11.15 10:06

    전 G3 사용하고 있는데 꽤 좋은 편.

    • 아쓰맨 2010.11.15 12:45

      G3라면 가격대가 저 녀석하고 맞짱 뜰 텐데요;

  5. 라꾸 2010.11.15 13:59

    AS 안되나효 -_-+

    • 아쓰맨 2010.11.15 17:47

      택배로 보내면 교환해준다고 하네~
      그런데 A/S를 접수해놓고 보니 오늘은 멀쩡한 것 같음
      이걸 우짜지 -_-;

  6. 조깅맨 2010.12.10 09:03

    저는 G700 큰맘먹고 질렀는데, 참 좋아요~!
    생김새도 몸매도 잘빠졌구 감도 조절, 매크로, 버튼위치 등등 10점 만점에 9.3점!
    G700 표면이 무광에 거칠한게 느낌이 별로라 생각했는데 G1에 그러한 문제점이 있었군요.

    같이 지르는김에 무선키보드도 K350질렀는데, 이것도 큰것빼면 아주아주 만족스러워요.
    (배터리가 한번 넣으면 3년간다죠.)

    • 아쓰맨 2010.12.10 10:09

      오오. 갑부시군요;
      이 녀석은 배터리도 조루네요. -_-;
      한 3일 가는 듯...

+ Recent posts